문뜩 떠오른 미래, 그리고 배워야 하며 멈추면 뒤쳐진다? 문뜩 떠오른 미래, 그리고 배워야 하며 멈추면 뒤쳐진다?
문뜩 떠오른 미래, 그리고 배워야 하며 멈추면 뒤쳐진다?

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문뜩 떠오른 미래, 그리고 배워야 하며 멈추면 뒤쳐진다?

본문

↑이미지 출처 : pixabay.com
기술의 발전 머물러 있다. 그리고 미래라는 단어, 꿈의 미래, 여러 가지 생각과 함께, 변화 지금에 충실해야 한다. 미래에 대한 생각 내일은 무엇을 하지? 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조금씩 여러 가지를 보고 있을때, 한 번쯤 생각해본 영원히 산다? 불멸이다. 변화의 역사 어떻게 이 시국을 타파할까? 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일각에서 미래를 예측하는 이야기를 보면서 변화의 삶에 대한 자신의 위치, 그리고 변화에 적응하는 미래 등을 생각해 보게 됩니다. 그렇게 하나하나 생각하며, 문뜩 이번에는 잘 해낼 수 있겠지? 점점 변화하는 미래? 에 대한 단어로 생각되는 지식을 쌓아야 한다. 많이 알아야 대처한다는 의미가 있는 책 한 권을 보게 됩니다. 

제목은 '폴리매스' 입니다. 그 책 중에서 와닿는 부분을 인용하며 느낀 점 위주로 글을 작성해 봅니다.

특이점 이후 탄생할 신인류posthuman의 미래를 예측하면서 일각에서는 인간이 영원불멸한 존재가 될 것이라고 한다. 유전자를 교체할 수 있고 시냅스가 10경 개에 달하고 다수의 상황을 동시에 처리하는 인지능력을 지닌 존재가 되리라고 전망한다. 상상할 수 없는 세계이지만 갈수록 증가하는 트랜스휴머니즘 과학자들의 주장에 따르면 믿지 못할 이유는 또 무엇인가? 크저와일은 "우리는 원한다면 클라우드에 접속해 신피질 확장자를 공유할 수 있고, 원한다면 그것들을 사적인 공간에 보관해 작기만의 개성을 지킬 수도 있다"고 말했다. 

<폴리메스 Ebook Page : 78%~79% PC뷰어 / 78% -테블릿 

CHAPTER 6 - 미래를 프로그래밍하라 >

어렸을 때, 미래에 대한 생각을 해보고 여러 가지 생각도 하며, 가끔 미래에 대한 생각을 생각해보곤 했습니다. 그렇게 생각하며, 미래의 이야기 과학이야기 AI 이야기를 듣다 보면 '신인류' 라는 이야기가 들리곤 했습니다. 그중에서 이번에 읽은 책에서도 이러한 '신인류'에 대한 이야기를 접할 수 있었습니다. 그 내용 중 일각에서는 영원한 인류의 영원한 삶에 대해 이야기 했습니다. 그렇게 '드라마' 영화 영원히 사는 이야기들을 들으며, 그것이 지속한다면, 어떨까도 상상해 봅니다. 그렇게 영원히 산다는 것은  어쩌면, 우리의 노화 속도와 함께 그것에 맞는 새로운 것이 개발돼야 하지 않느냐는 생각을 해보게 되었습니다. 

아직 모르는 미래에 대한 생각이 책 제목 '폴리매스 (Polymath)' 라는 단어처럼 (진정으로 박식가. 여러 주제에 대해 광범위하게 알고 있는 사람. 서로 연관이 없어 보이는 다양한 영역에서 출중한 재능을 발휘하여 방대하고 종합적인 사고와 방법론을 지닌 사람들이 하나로 어우러져 많은 것들을 이해 할 수 있는 시대)  되지 않을까? 생각해 봅니다.

그러면서 영원히 사는 것은 한편으로 아직 갈 길이 멀다고 느끼게 되는 먼 것이라 느끼는 단어라는 생각이 듭니다. 그러면서 이런 '신인류'가 탄생을 하려면 지금 2020년 Covid-19 바이러스로 인해 인간에게 발생하는 바이러스도 정복을 해야, 다시 미래를 내다 볼 수 있지 않나 생각을 해봅니다. 

우리가 알지 못하는 생명체들이 살기 위해, 방어작용을 하는 행동들에 따라, 우리 인류에게 많은 영향을 끼치고 있는 지금 어쩌면, 이러한 발 전속에서 함께,  과학 발전도 같이 일어나지만, 때로는 무섭다는 생각하게 됩니다. 그것은 Covid-19를 통해 인류의 실험을 대신 해줄 '생명체'에게 고마움을 느끼는 동시에, 어쩌면 그러한 생명체로부터 미래에 대한 경고를 받고 있지는 않나 다시 한번 생각해 봅니다. 



우리의 미래에 영향을 미칠 '기계'를 프로그래밍할 사람들보다 더 중요한 사람은 '인간'의 정신을 프로그래밍할 사람들이다. 그리고 나는 인간이 스스로 자신의 의식을 개조해야 한다고 제한하는 바다. 내가 이 책을 쓴 이유가 인지혁명에 불을 붙이기 위함이다. 모든 사람 (김비아의 기업가, 노르웨이의 농부, 미국의 어머니, 볼리비아의 군인,티베트의 상인)이 미래에 제 몫을 차지하기를 바란다. 


<폴리메스 Ebook Page : 79% PC뷰어 / 80% -테블릿  CHAPTER 6 - 미래를 프로그래밍하라>